SINGLES

메뉴
Search
마이페이지

Fashion2019.10.18

브라운 플레이

그윽하고 서정적인 계절의 정취와 느긋한 여유, 묵직한 안정감을 고루 갖춘 완전무결 브라운.


BROWN SUGAR
하나의 이름으로 불리지만 자세히 파고들면 브라운만큼 다양한 컬러도 없다. 옅은 담갈색부터 노란빛이 감도는 황갈색, 붉은 적갈색, 깊고 짙은 고동색 등 색의 범위가 굉장히 넓다. 이를 세련되게 소화하고자 한다면 폭넓은 색을 적극적으로 활용한다. 옅은 것부터 짙은 것까지 단계적으로 더한다. 그러면 분위기 있는 가을 여인을 마주할 수 있을 테다.
null
(왼쪽부터) 코트 토즈 가격미정, 니트 톱 코스 10만5000원, 팬츠 레하 24만5000원, 이어링 일레란느 13만5000원, 숄더백 앤아더스토리즈 17만3000원, 레이스업 부츠 지안비토 로시 212만원. 터틀넥 스웨터 미스터 피 by 미스터포터 30만원대, 스커트 에스카다 가격미정, 이어링 에스 바이 실 9만8000원, 벨트백 로에베 190만원, 글로브 에르메스 가격미정, 부츠 끌로에 가격미정.

PRETTY CARMEL
브라운 컬러 의상을 딱 하나만 손에 넣을 수 있다면 주저 없이 캐멀 코트라 말할 테다. 그윽한 색이 전하는 우아함과 정제된 실루엣을 통한 세련미, 부드러운 캐멀 헤어 소재에서 묻어나는 풍요로움, 소란한 유행을 견디는 탁월한 능력까지 고루 갖췄으니까. 가을과 겨울이면 캐멀 코트가 상징처럼 떠오르는 이유다.
null
부클 코트 498만원, 안에 레이어드한 캐멀 코트 778만원 모두 막스마라, 안에 레이어드한 재킷 브루넬로 쿠치넬리 가격미정, 터틀넥 톱 자라 가격미정, 스커트 빈스 가격미정, 이어링 9만8000원, 롱 네크리스 9만8000원 모두 에스 바이 실, 체인 네크리스 2만9000원, 부츠 19만9000원 모두 자라.

CHECK PLEASE
브라운 컬러와 체크 프린트. 이 계절에 이보다 완벽한 조합이 또 있을까. 선과 면이 정직하게 교차하며 이루는 정갈한 분위기와 고상한 색의 향연에 온통 마음을 빼앗긴다. 패턴의 간격이 좁은 것은 차분함을, 간격이 넓은 것은 좀더 밝은 에너지가 묻어난다.
null
재킷 산드로 가격미정.
null
캡 헬렌카민스키 31만원, 셔츠 자라 9만9000원, 스웨터 H&M 11만9000원, 이어링 에스 바이 실 6만8000원.
null
스커트 렉토 29만8000원, 앵클부츠 레이크넨 45만8000원.
null
머플러 H&M 7만9900원.

ADD RED
장점이 때론 치명적인 단점으로 다가오는 순간이 있다. 브라운 컬러 특유의 담백한 분위기가 자칫 고루하게 여겨지는 것처럼 말이다. 이럴 땐 과감함을 섞어 강렬한 존재감의 레드를 더한다. 따뜻한 색조의 조합이 이질감 하나 없이 완벽히 어우러지며 세련미를 강조한다.
null
(왼쪽부터) 하프 슬리브 코트 끌로에 가격미정, 니트 톱 마쥬 가격미정, 팬츠 블루마린 가격미정, 이어링 빈티지헐리우드 7만9000원, 워치 펜디 타임피스 by 갤러리어클락 124만원, 웨스턴 부츠 레이크넨 69만8000원. 니트 드레스 보테가 베네타 160만원, 팬츠 렉토 26만8000원, 이어링 30만8000원, 네크리스 91만8000원 모두 모니카비나더, 브레이슬릿 자라 2만5000원, 토트백 320만원, 앵클부츠 150만원 모두 로에베.
#싱글즈 #패션 #시계 #스타일링 #가을 #가방 #니트 #스웨터 #카멜코트 #체크 #워치 #안경 #브라운 #가을쇼핑 #톤온톤 #갈색 #담갈색 #활갈색 #적갈색 #고동색 #탠멀러
<싱글즈>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 복사, 재배포 등을 금합니다.
좋아요
목록보기


공유하기

닫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밴드

  • URL복사

해당 페이지에 접근하기 위해서는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해당 페이지에 접근하기 위해서는
가 필요합니다.
나의 포인트 :

주소찾기

닫기
주소검색

동, 읍, 면, 기관, 학교 등의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