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GLES

메뉴
Search
마이페이지

Fashion2017.03.01

[SIZE ISSUE] 풍만한 당신을 위한 플러스 사이즈 속옷 브랜드

어릴 때부터 발육이 남달랐던 당신. 하지만 포털 사이트에 ‘빅사이즈 속옷’이라고 검색해봤자 별 뾰족한 방법이 없었을 것이다. 왜냐하면 검색 결과가 고작 D컵 브라 2~3개 뿐이니까! 그래서 <싱글즈>가 준비했다. 컵과 가슴 둘레 사이즈를 자유롭게 고를 수 있는 속옷 브랜드.

null
null
로라
‘B부터 H까지’를 슬로건으로 내세운 란제리 편집샵 로라는 9개의 컵을 사이즈별로 검색할 수 있는 것이 장점. 편집샵인 만큼 다양한 브랜드와 기능성 속옷을 만날 수 있다. 컵 종류도 풀컵과 ¾컵으로 구분돼 있는 섬세함이 이곳의 가장 큰 장점. 에디터의 레이다에 걸린 것은 미니마이저 라인으로, 가슴을 최대 한 컵 반 사이즈 정도 작아 보이게 한다는 제품. 셔츠나 블라우스를 입을 때 가슴 부분의 단추가 벌어지지 않게 도와준다는 이 고마운 브라는 이미 에디터의 장바구니에 담겨 있다. 게다가 아랫배를 보정해줄 하이웨이스트 팬티 또한 엄마 옷장에서 본 보정속옷과는 차원이 다른 예쁜 디자인을 선보인다. 홍대와 논현동에 오프라인 매장을 가지고 있어 직접 착용해 볼 수 있다는 점 또한 훌륭하다.

로라 보러가기

null
꼰에야
인터넷으로 속옷을 판매하는 쇼핑몰. 꼰에야엔 플러스 사이즈 탭이 따로 있다. “뭐… 구색 맞추기용으로 D컵 정도 사이즈를 가져다 놨겠지”라고 생각하며 클릭했다가 플러스 사이즈 모델을 기용한 모델 컷의 퀄리티에 한 번, 다양한 디자인에 두 번 놀랐다. 보정속옷부터 브라팬티 세트까지 로맨틱한 디자인으로 구비되어 있어 선택의 폭을 넓혔다. 말만 번드르르한 ‘인쇼’ 플러스 사이즈 광고에 지쳤다면 꼭 들러보길!

꼰에야 보러가기

null
비너스 이(e)숍
속옷의 대명사 비.너.스! 한국에 여성용 속옷을 처음 소개한 브랜드로 신뢰도가 높다는 것이 장점. 게다가 비너스를 비롯한 비너스 그룹의 다양한 브랜드를 구매할 수 있는 통합 쇼핑사이트인 ‘비너스 이숍’으로 편리함 또한 갖췄다. 브랜드의 타깃 연령대가 다소 높은 점 때문인지 빅사이즈 브라와 보정 속옷류가 다양한 편. 고루한 디자인만 있는 것 아닐까 생각했지만 ‘솔브’처럼 귀여운 디자인의 브랜드에서도 플러스 사이즈를 선보인다는 사실. 가장 마음에 들었던 것은 ‘컵별 조회’라는 메뉴. 자신의 사이즈를 선택하면 각 브랜드에서 해당 사이즈를 커버할 수 있는 제품을 보여주어 편리하다.


비너스이숍 보러가기

null
국내에서 만족할 순 없다는 당신에게
카시크 by 랜브라이언트
랜브라이언트는 플러스 사이즈를 입는 이들을 위한 다양한 패션아이템을 판매하는 사이트로 유명하다. 랜브라이언트에서 선보인 자체 제작 란제리 브랜드 카시크는 36C 부터 44H까지, 다양한 사이즈와 다소 과감한 디자인의 속옷을 만날 수 있다.

카시크 by 랜브라이언트 보러가기

어도어 미
빅토리아 시크릿에서 원하는 사이즈를 구하지 못했다 해도 이젠 걱정 없다. 화려한 디자인의 속옷을 46 사이즈까지 구할 수 있는 속옷 브랜드 어도어 미가 있으니까. 레이스를 이용한 사랑스러운 디자인이 특징이다. 더불어 운동복까지 살 수 있어 여러 모로 지르게 되는 사이트다. 플러스 사이즈만 취급하지 않고 브라렛이나 신기한 디자인의 코르셋, 감각적인 홈웨어도 함께 선보여 더욱 좋다.

어도어미 보러가기
#싱글즈 #패션 #속옷 #플러스사이즈 #빅사이즈속옷 #플러스사이즈속옷 #E컵 #H컵 #G컵
<싱글즈>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 복사, 재배포 등을 금합니다.
좋아요
목록보기


공유하기

닫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밴드

  • URL복사

해당 페이지에 접근하기 위해서는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해당 페이지에 접근하기 위해서는
가 필요합니다.
나의 포인트 :

주소찾기

닫기
주소검색

동, 읍, 면, 기관, 학교 등의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