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GLES

메뉴
Search
마이페이지

Life2016.05.18

요즘 뜨는 세계의 게스트하우스

여행을 떠날 때 가장 큰 고민은 숙소다. 위치, 가격 등 신경 쓸 부분이 많다. 하지만 이곳을 예약한다면 절대 실패할 리 없다.

null
주소 Einbergsweg 25, 10119 Berlin
전화 49-30-48496480
홈페이지 www.gorkiapartments.com
BERLIN - 오래된 건물을 개조한 숙소 고르키 아파트먼트

즘 베를린에서 가장 유명한 숙소는 프리드리히샤인에 위치한 디자이너 호텔 ‘미헬베르거’다. 공장 건물을 개조한 곳으로 베를리너들도 호텔 로비의 카페에서 공연이나 파티를 즐긴다. 룸멜스부르거 호수에 정박해 있는 보트를 꾸민 ‘플로드’ 역시 독특한 콘셉트로 인기다. 관광객에게 인기 있는 베를린의 게스트하우스는 사람들이 많이 찾는 미테 지역의 경우 작은 아파트가 하룻밤에 100유로 정도. 이곳에서는 과거 동독 지역의 하키셔 마켓 그리고 베를린의 다양한 매력을 품은 박물관과 갤러리가 가깝다. 벼룩시장과 가라오케로 유명한 마우어파크가 있는 프렌츠라우러베르그도 카페와 바가 많아 젊은 층이 선호하는 지역이다. 파티를 즐기는 이들은 프리드리히샤인 쪽에 숙소를 잡곤 한다.
객실마다 다른 디자인으로 꾸민 고르키 아파트먼트는 100년 넘은 오래된 건물을 리모델링한 숙소다. 가격은 125유로부터 900유로까지 객실에 따라 다양하다. 아침식사는 따로 제공하지 않는 대신 인근 최고의 아침식사를 할 수 있는 곳을 추천한다. 반려견과 함께 여행하는 경우에는 따로 침대를 추가할 수 있다.


니콜라스 톰슨
●고르키 아파트먼트의 특징은 무엇인가? 모든 객실에 주방이 있어 직접 요리할 수 있다. 발코니가 있는 객실에서 모닝커피를 즐기면 베를리너가 된 기분이 든다.
●숙소 주변에는 무엇이 있나? 베를린에서 가장 유명한 레스로랑, 카페, 바, 디자이너 숍 등이 있다.
●당신이 추천하는 베를린 명소는 어디인가? 매주 화요일과 금요일마다 마이바흐우퍼에서 열리는 터키 마켓. 사진전시로 유명한 ‘체오 베를린’ 갤러리나 벙커를 개조한 예술품 컬렉터 보로스의 개인 갤러리인 ‘잠룽 보로스’ 역시 꼭 가봐야 할 곳들이다.







null
주소 1302 44th Avenue Long Island City, NY 11101
전화 1-347-738-5251
홈페이지 thelocalny.com
New york - 롱아일랜드의 호스텔 더 로컬

임대료 비싸기로 유명한 뉴욕에서 좋은 숙소를 구하기란 쉬운 일이 아니다. 유명 부티크 호텔이라 하더라도 생각보다 좁은 객실과 형편없는 서비스(조식 없는 경우도 많다!)에 실망하는 경우가 많다. 더욱이 맨해튼 내의 호텔 중엔 적잖은 금액을 지불해야 하는 호텔임에도 불구하고 공용 욕실을 써야 하는 놀라운 곳도 존재한다. 맨해튼에서 지하철로 한 정거장 떨어진 롱아일랜드시티의 ‘더 로컬’ 호스텔에서는 저렴한 가격에 다양한 서비스를 누릴 수 있다. 2층 침대의 도미토리 룸 외에 더블 사이즈 침대를 혼자 사용할 수 있는 싱글룸도 있기 때문이다. 모든 객실은 욕실을 갖추었고, 1층에는 맥주와 커피, 칵테일 등을 즐길 수 있는 바와 라운지 그리고 간단한 요리를 할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되어 있다. 지하철역과도 걸어서 3분 거리 정도라 접근성도 뛰어나다. 무엇보다 이곳의 옥상에서는 맨해튼의 멋진 마천루를 감상할 수 있다.








null
주소 Via Cuccagna, 2,20135, Milano
전화 02-5457785
홈페이지 booking.unpostoamilano.it
MILANO - 훈남이 많은 호스텔 운 포스토 아 밀라노

밀라노 도심을 관통하는 트램은 이탈리아 여행의 필수 코스다. 하지만 이용이 쉽지 않다. 밀라노에서 가장 편한 대중교통은 지하철이다. 숙소 역시 지하철역 근처에 잡는 것이 여행할 때 좋다. 관광 도시로 유명한 밀라노에는 고급 호텔만큼 게스트하우스도 많다. 대부분은 4인실이 35유로 정도. 취향에 맞는 곳을 ‘트리바고(trivago.it)’에서 쉽게 찾을 수 있다. 최근 밀라노에서 가장 핫한 숙소는 ‘운 포스토 아 밀라노’다. 낡은 개인 농장을 개조해 호스텔, 카페, 레스토랑을 지었다. 저녁에는 여행객과 밀라네제가 어울려 칵테일 한 잔에 간단한 음식을 즐기며 시간을 보낸다. 두오모 근처의 ‘오스텔로 벨로’ 역시 인기. 특히 축구 경기가 있는 주말이면 1층 카페가 멋진 밀라노 훈남으로 가득하다. 젊은이들의 거리인 포르타 티치네제와 가까워 밀라노를 즐기기에도 좋다.


파올라 주세피니
●원래 무슨 일을 했나? 작은 호텔에서 일을 하다가 이곳의 분위기가 마음에 들어서 옮겼다.
●가장 기억에 남는 손님은 누구인가? 자전거로 유럽을 배낭여행하던 두 커플. 와인을 마시며 그들의 재미있는 이야기를 듣느라 밤을 샜다.
●밀라네제가 생각하는 최고의 여행지는 어디일까? 두오모 성당은 밀라노에서 가장 아름다운 건축물이다. 꼭대기까지 올라가려면 돈을 내야 하지만 그 이상의 가치가 있다. 그곳에서 보는 밀라노 시내 역시 감탄사가 절로 나온다.








null
주소 31, Rue de Montmorency 75003 Paris, France
홈페이지 www.airbnb.co.kr/rooms/5409220
PARIS - 파리 도심에서 즐기는 골목 여행 31 몽모랑시

여행을 즐기는 사람들은 주로 시내 중심에 숙소를 얻는다. 교통이 편하고, 근처 슈퍼마켓에서 필요한 것을 구할 수 있기 때문이다. 여행에 필요한 정보도 쉽게 얻을 수 있다. 파리 역시 예외가 아니다. 요즘 파리를 찾는 사람들은 ‘에어비앤비’를 많이 이용한다. 가격은 보통 70유로 정도. 100유로의 호텔보다 저렴하지만 시설은 호텔 못지않은 경우가 많다.
아티스트 부부가 운영하는 파리 중심지의 ‘31 몽모랑시’ 역시 마찬가지. 본래 가구와 도자기를 만드는 작업실로 사용하던 곳을 숙소로 개조했다. 게스트하우스에서 쓰는 모든 집기는 부부가 직접 만든 것. 마레 지구에 위치해 파리 관광하기도 좋다. 가격은 2인 기준 1박 110유로. 기본 4일 숙박부터 예약이 가능하다. 청소 서비스는 30유로.


스테판 프로제
●어떻게 게스트하우스를 시작하게 됐나? 게스트하우스를 통해 내가 만든 가구와 오브제가 매일 사용되는 모습을 보고 싶었다. 우리 부부가 만든 작품은 www.lepetitatelierdeparis.com에서도 만날 수 있다.
●몇 명이 머물 수 있나? 기본은 두 명이지만 최고 4명까지 지낼 수 있다. 1인당 25유로의 추가 요금을 받는다.
●마레 지구에 있어서 좋은 점은 무엇인가? 골목 구석구석을 다니며 숨어 있는 소품 가게나 옷 가게를 찾는 재미가 좋다.







null
주소 Arlington Avenue, London, N1 7AX
전화 07711-265-183
이메일 thomas@arlingtonavenue.co.uk
LONDON - 진짜 영국을 만날 수 있는 곳 알링튼 애비뉴

대부분의 런던 숙소는 1박에 90~150파운드. 저렴한 곳은 런던 시내에서 멀거나 조식을 제공하지 않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하지만 ‘엘레스터 소데이즈(sawdays.co.uk)’를 잘 뒤지면 시내와 가까운 ‘2존(런던은 도시를 6개의 ‘존’으로 나눈다. 다른 존으로 이동할 때는 추가 요금을 내야 한다)’에서도 저렴한 숙소를 찾을 수 있다. ‘알링튼 애비뉴’가 대표적이다. 빈티지 소품과 현대미술품을 더해 정성껏 꾸민 전통 영국 주택에서 머물기 위해 필요한 비용은 1박에 고작 45파운드 (최소 2박). 아침식사와 커피, 차도 무료로 제공한다. 카페와 맛집이 모인 이즐링턴이 걸어서 10분 거리로 무척 가깝다.


토머스 블레이키
●숙박업을 어떻게 시작했나? 20년 전 우연히 누군가에게 방을 빌려주며 시작했다. 해보니까 기분이 꽤 좋더라. 집 꾸미는 것을 좋아하는데, 내 공간을 다른 사람과 나눌 수 있어 더욱 보람차다.
●왕실 전문 기자인 당신이 추천하는 런던 최고의 여행지는 어디인가? 런던은 생각지도 못한 곳에서 즐거움을 찾을 수 있는 도시다. 잘 알려지지 않은 작은 박물관이나 동네의 작은 공원을 추천한다.








null
주소 도쿄토 다이토쿠 니혼즈츠미 2-34-10
전화 03-3873-8611
홈페이지 www.andon.co.jp
TOKYO - 저렴하게 즐기는 일본 전통 료칸 안동료칸

도쿄는 하나의 도시 안에서 다양한 모습을 즐길 수 있는 곳이다. 맘껏 쇼핑을 하고 싶다면 신주쿠나 시부야, 일본의 고풍스러운 정취를 즐기고 싶다면 아사쿠사 등 도쿄의 동쪽 지역을 찾으면 된다. 숙소 선택 역시 이런 기준에 맞추면 좀더 쉽고 빠르게 좋은 숙소를 찾을 수 있다. 현지에서는 ‘후랏토(guesthouse-hostel.com/area/tokyo)’가 유명하다. 지역과 예산 등에 맞는 게스트하우스와 유스호스텔만 전문적으로 찾아주는 사이트다.
료칸 역시 좋은 선택이다. 비싼 가격이 부담이라면 다이토쿠의 ‘안동료칸’에서 저렴한 비용으로 일본 전통 숙박시설을 경험하자. 비록 작은 크기의 방, 공용 화장실과 샤워실이지만 3510엔부터 싱글룸을 이용할 수 있다. 조식과 무선 인터넷은 무료이고 미리 예약하면 추가 비용 없이 바깥이 훤히 보이는 욕조에서 목욕도 즐길 수 있다. 최근에는 일본의 오래된 집을 개조한 ‘토코’와 러브호텔을 세련되게 개조한 ‘카오산 게스트하우스’가 도쿄에서 인기 있는 숙박시설이다.


이시이 토시코
●안동료칸의 특징은 무엇인가? 전통 다도, 스시 만들기, 사케 맛보기, 서예 체험 등 일본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이벤트를 연다. 취미로 모아서 실내를 장식한 골동품을 구경하는 재미도 쏠쏠하다.
●주로 어떤 사람들이 료칸을 찾나? 유럽에서 온 여행객이 가장 많다.
●이곳에 머물며 어디를 여행하면 좋을까? 일본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아사쿠사가 걸어서 20분 거리다. 많이 알려지지 않은 곳이지만 근처의 야나카 역시 좋다.








null
주소 Badhuiskade 3, 1031 KV Amsterdam, The Netherlands
전화 1-347-738-5251
홈페이지 www.clinkhostels.com
AMSTERDAM - 배를 타고 들어가는 호스텔 클링크노르트

암스테르담 홈페이지(www.iamamsterdam.com)에 가면 숙박 정보는 물론 페스티벌이나 이벤트, 추천 관광지를 모두 확인할 수 있다. 잘 찾으면 성수기에도 6인 도미토리를 하루에 25~30유로 정도로 이용할 수 있다. 다만 여행의 목적에 따른 위치 선정이 중요하다. 암스테르담의 힙스터를 만나고 싶다면 요르단을, 운하를 감상하고 싶다면 중앙역 근처를, 후끈한 밤을 보내고 싶다면 라이드제플레인 근처의 숙소를 잡아야 한다.
‘클링크노르트’는 암스테르담의 중심인 중앙역에서 배를 타고 들어가는 특이한 호스텔이다. 걸리는 시간은 5분. 배는 24시간 무료로 운행한다. 가격은 도미토리가 25유로부터, 싱글룸은 81유로. 서비스도 호텔 못지않다. 조식 뷔페도 즐길 수 있지만, 주방이 있어 원하는 음식을 직접 조리하는 것도 가능하다. 천장을 유리로 만든 로비에서는 매일 아침 따뜻한 햇살에 커피를 마시며 전 세계 사람들과 즐겁게 어울릴 수 있다.


다니엘 비달
●호텔에서 일을 하게 된 계기는? 몇 년 전 친구를 만나러 왔다가 아예 눌러살고 있다. 암스테르담의 매력에 푹 빠졌다.
●주로 어떤 사람들이 클링크노르트를 찾나? 대부분은 20, 30대다. 한국, 일본, 중국의 관광객도 많이 온다. 대부분이 여성이다. 배를 타고 들어와야 하지만 접근이 어렵지 않고 풍경이 무척 아름답다.
●이곳에서는 어디를 가보면 좋을까? 걸어서 10분 정도 가면 아티스트 마을로 유명한 ‘데 시벨’이 있다. 조선소를 개조한 곳인데, 음악이나 미술 등 다양한 장르의 예술가를 만날 수 있다. 카페나 바도 있어 쉬기 좋다.






#여행 #싱글즈 #파리 #베를린 #암스테르담 #도쿄 #뉴욕 #밀라노 #런던 #게스트하우스 #숙소 #호스텔 #료칸
<싱글즈>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 복사, 재배포 등을 금합니다.
좋아요
목록보기


공유하기

닫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밴드

  • URL복사

해당 페이지에 접근하기 위해서는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해당 페이지에 접근하기 위해서는
가 필요합니다.
나의 포인트 :

주소찾기

닫기
주소검색

동, 읍, 면, 기관, 학교 등의 이름을 입력하세요

(주)더북컴퍼니 대표이사: 이소영

사업자등록번호: 211-87-45869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09468호

주소: (06135) 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 226 (역삼동, 더북컴퍼니)

팩스: 02-3458-7119 | 대표번호: 02-3458-7100

ⓒ THE BOOK COMPAN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