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GLES

메뉴
Search
마이페이지

Life2018.10.18

나야 나, SNS 스타 반려동물 2. 솜이, 히끄, 꼬부기&쵸비

망충하고 얄망스러운 매력이 있는 스타 반려동물들.

null
반려인들 사이에서 큰 공감과 인기를 끈 웹툰 <극한견주>의 주인공. 솜처럼 푹신한 털이 매력적인 사모예드. SNS 반려견 4대 천왕으로도 불릴 만큼 팬층이 두텁다.
null
Q 사모예드 솜이와의 첫 만남은?

4년 전에 강화도에서 전원 생활을 했는데, 넓은 마당이 있는 단독주택이다 보니 대형견을 키우면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이리저리 알아보던 중에 솜이를 보고 한눈에 반해서 데리고 오게 됐다.

Q 솜이의 성격을 한마디로 표현한다면?

덩치 큰 포메라니안!

Q 웹툰 <극한견주>를 연재했다.

솜이를 키우면서 내내 이 과정을 만화로 그리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에피소드 안에 정보도 담고 싶었다. ‘개춘기’, 리드줄 같은 에피소드를 많이 좋아하시더라. 아무래도 대형견에 대한 정보가 부족해서일 텐데, 앞으로도 만화 안에 반려인들에게 공감을 살 수 있는 이야기들을 담을 예정이다.
null
Q 솜이와 함께하는 가장 행복한 순간은?

솜이를 쓰다듬고 있는 순간. 털이 많이 빠지긴 하지만 솜처럼 푹식푹신하고 보드라운 털을 마음껏 쓰다듬을 때 마음이 편안해진다.

Q 반대로, 솜이를 키우면서 힘이 들 때는?

힘들다기보다 불편한 점인데, 항상 집 안 곳곳에 털이 가득하다는 것. 외출하기 전에 아무리 열심히 털을 떼고 나가도 옷에 털이 잔뜩 붙어 있다. 덕분에 청소를 부지런히 하게 된다.
null
null
Q 가장 기억에 남는 추억은?

아무도 없는 들판에서 솜이를 마음껏 달리게 했던 순간. 바람을 가르며 달리는 모습이 마치 미사일 같아 보였다. 그 모습이 너무 귀여워서 웃음이 난다.

솜이 인스타그램 보러가기 ▶ @samoyed_som
null
셀러브리티 못지않은 인기를 끌고 있는 히끄에게는 ‘우주대스타’라는 수식어가 붙는다. 제주도에 사는 히끄를 보기 위해 일본에서 찾아와 돌담을 기웃거리는 열혈팬들도 있을 정도다.
null
Q 히끄가 삶에 들어오고 나서 달라진 점이 있다면.

행복한 가족은 선택된 사람에게만 주어지는 건 줄 알았는데, 히끄를 만나고 나서 진정한 가족의 의미를 알게 됐다.

Q 하루 일과 중 히끄가 가장 좋아하는 시간은?

히끄가 길에서 생활한 적이 있어서 그런지 산책을 좋아한다.
null
null
Q 히끄와 보낸 시간 중 가장 기념비적인 사건은?

히끄의 일상을 담은 에세이 <히끄네 집>이 출간된 지 한 달 만에 5쇄를 찍은 일.

Q 앞으로 히끄와 해보고 싶은 일은?

건강한 반려동물 문화를 알리는 데 일조하고 싶다. 펫숍에서 반려동물을 사지 않는 것부터 끝까지 책임지고 함께 살아가는 성숙한 반려문화를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고 싶다.

히끄 인스타그램 보러 가기 ▶ @sina_heek
null
31만 랜선집사들의 애간장을 녹이는 고양이 형제. 1년 터울의 둘은 ‘꼬쵸비 형제’라는 애칭으로 꽁냥꽁냥한 일상을 라이브 방송과 편집 영상을 통해 공유한다.
null
Q 매주 일요일 라이브 방송을 하는 등 성실하게 콘텐츠를 올리는 편이다.

영상을 시작한 이유가 아이들의 귀여움을 널리 알리고 싶었던 것도 있었지만, 꼬부기, 쵸비와 보내는 일상을 한순간도 놓치지 않기 위해서다. 콘텐츠를 만들기 시작하던 시기에 일을 쉬고 있어서 시간 여유가 많았다.
null
Q 랜선집사들의 반응 중 가장 기억에 남는 말은?

‘뽀식 어뭉’이라는 시청자의 글이다. 자폐와 언어장애가 있는 아들이 많이 외로워하며 지냈는데, 일 년 정도 꼬부기의 영상을 접한 뒤 꼬부기 같은 친구를 만나고 싶다고 직접 말을 했다고 하더라. 이후 꼬부기와 비슷한 하얀 고양이를 입양하고 아들에게 긍정적인 변화가 생겼다고 한다. 꼬부기가 한 가정에 큰 도움이 된 것 같아 무척 기뻤다.
null
Q 앞으로 제작하고 싶은 프로젝트가 있다면?

구독자에게 정말 집사 느낌을 전달할 수 있는 영상을 제작해보고 싶다. 꼬부기가 지난 6월 고양이 불치병으로 불리는 복막염 진단을 받고 고양이 별로 떠난 이후부터는 부쩍 반려동물과 관련된 사회활동에도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꼬부기가 많은 사람에게 기억되도록 꼬부기 이름으로 무언가를 계속 남기고 싶다. 지금은 유기동물보호소에서 봉사활동을 하고 정기적으로 기부를 하는 정도지만, 유기동물, 고양이 복막염 치료에 도움이 되는 프로젝트에 도전하는 것이 꿈이다.

꼬부기와 쵸비 유튜브 보러 가기 ▶ youtu.be/8IiBe2TGciE
#싱글즈 #반려견 #반려동물 #고양이 #라이프 #싱글라이프 #멍스타그램 #멍멍이 #반려냥 #개스타그램 #냥스타그램 #히끄 #솜이 #꼬부기 #쵸비 #극한견주 #사모예드
<싱글즈>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 복사, 재배포 등을 금합니다.
좋아요
목록보기


공유하기

닫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밴드

  • URL복사

해당 페이지에 접근하기 위해서는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해당 페이지에 접근하기 위해서는
가 필요합니다.
나의 포인트 :

주소찾기

닫기
주소검색

동, 읍, 면, 기관, 학교 등의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