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토르트로 후다닥 만드는 해장요리

날씨가 쌀쌀해지면서 국물 한술 떠먹자고 주방을 활활 태울 수 없는 싱글을 위해 레토르트식품을 활용한 그럴싸한 요리를 개발했다.

null
해장국의 스펙트럼을 넓혀보고 싶은 애주가들에게 추천하는 메뉴. 북어와 콩나물이 함께 들어가 시원함을 증폭시킨 피코크 북어해장국에 굴소스를 넣어 감칠맛을 더한다. 10분 안에 뚝딱 완성할 수 있는 간단한 레시피지만 다진 마늘을 볶는 과정만큼은 타지 않도록 신경 써야 한다. 달걀면에 도전하는 것이 부담스럽다면 소면으로 대신해도 충분하다. 청경채 대신 배춧잎을 넣으면 달콤한 국물이 우러나 일본 요리의 느낌을 살릴 수 있다.

HOW-TO
재료 북어해장국 1봉, 시판 달걀면, 물만두 3개, 청경채 2포기, 굴소스 1½작은술, 다진 마늘 1작은술, 포도씨유 적당량

만드는 법
1
청경채는 깨끗이 씻어 반으로 썬다. 2달군 냄비에 포도씨유를 두르고 다진 마늘을 약한 불에서 볶는다.
3 ②에 북어해장국을 붓고 끓기 시작하면 굴소스를 넣어 잘 풀어지도록 휘휘 젓는다.
4 달걀면은 끓는 물에 넣어 삶은 뒤 체에 건져 물기를 뺀다.
5 ③에 물만두를 넣고 만두가 익어 떠오를 무렵 ④를 더해 완성한다.


null
피코크 진한 선지해장국의 완성도는 웬만한 해장국집보다 뛰어나다. 선지는 으스러지지 않은 상태로 담겨 있고 양, 우거지, 콩나물 등이 알차게 들어 있다. 푸짐함이 생명인 제주도식 선지해장국으로 ‘완생’하기 위한 탁월한 기본 조건을 갖춘 것. 포만감을 더하기 위해 잡채용 돼지고기를 추가하고 콩나물을 넣어 국물의 시원함을 확 끌어올리면 부족했던 2%가 채워진다. 칼칼한 맛을 더하고 싶다면 마늘을 곁들여볼 것. 펄펄 끓인 뒤 그릇에 옮겨 담고 나면 밥 한 공기 말아 말 없이 숟가락을 움직이게 된다.

HOW-TO
재료 피코크 진한 선지해장국 1봉, 잡채용 돼지고기 50g, 콩나물 1줌, 대파 5cm 1대

만드는 법
1 대파는 깨끗이 씻어 송송 썬다.
2 냄비에 선지해장국을 붓고 돼지고기를 넣어 함께 끓인다.
3 ②가 팔팔 끓기 시작하면 콩나물을 넣어 한소끔 푹 익히고, 그릇에 담아 완성한다.


null
풀무원 찬마루 소고기 육개장은 고추기름이 팍팍 들어간 얼큰한 육개장을 기대한 사람에게는 조금 실망스러울 수 있다. 매운맛을 강조하기보다 담백하게 고깃국물을 우려낸 육수를 사용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고사리, 토란, 소고기 등 육개장에 없어서는 안 될 재료들이 알차게 들어간 덕분에 다양한 식감을 즐기는 재미가 있다. 국물과 함께 후루룩 마시듯 즐길 수 있어 수제비 요리를 추천했지만 사실 어떤 재료를 넣어도 다 맛있다. 수제비 대신 떡국 떡을 넣으면 건강함을 살려 든든하게 속을 채울 수 있고, 불린 당면을 넣어 만들어도 다양한 식감을 즐길 수 있다.

HOW-TO
재료 풀무원 육개장 1봉, 시판 수제비 160g, 애호박 1/4개, 애느타리버섯 1송이, 달걀 1개

만드는 법
1 애호박은 반으로 잘라 반달 모양으로 썰고, 애느타리버섯은 밑동을 자르고 먹기 좋은 크기로 다듬는다.
2 달걀을 볼에 넣어 고루 푼다.
3 육개장을 냄비에 붓고 팔팔 끓기 시작하면 수제비, 애호박, 애느타리버섯을 넣는다.
4 채소들이 익어 둥둥 떠오르면 ②를 빙 돌려가며 부어 익힌다.


공유하기 좋아요
#싱글즈 #피코크 #푸드 #라이프 #국물 #국물요리 #레토르트 #풀무원 #북어해장국 #해장 #해장국 #선지해장국 #육개장

공유하기

닫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밴드

  • URL복사

해당 페이지에 접근하기 위해서는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해당 페이지에 접근하기 위해서는
가 필요합니다.
나의 포인트 :

주소찾기

닫기
주소검색

동, 읍, 면, 기관, 학교 등의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