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GLES

메뉴
Search
마이페이지

Life2018.07.05

역시 큰일은 여자가 해야 해

‘여자의 적은 여자’라고 누가 그랬나. 여자들끼리 모여서 더 잘 된 큰일이 이렇게나 많은데!

null
null
사진 shutterstock.com
미국 연방대법원관 루스 베이더 긴즈버그는 헌법 14조에 맨(MAN)이라는 단어 대신에 퍼슨(PERSON)을 사용할 수 있게 수정했다. 미국처럼 큰 나라의 연방대법원관이 여자라서 낯설다고? 그에게 “대법원에 여성이 몇 명이나 있어야 할까요?”라고 기자들이 물을 때마다 루스 베이더 긴즈버그는 “9명 전원”이라고 답한다고 한다. 그 말을 들은 사람들이 깜짝 놀라는 기색일 때마다 그는 “대법원에 전부 남자만 있을 땐 그 누구도 의문을 제기하지 않았잖아요”라고 차분하게 응수한다. 편견에 사로잡힌 혹자는 이렇게 말할 수도 있겠다. ‘여자에게 섣불리 큰일을 맡기면 뭔가 큰일 날 거 같다’. 과연 그럴까? 지금부터 이어지는 기사를 읽으면 도대체, 왜 여태 이런 ‘멋진 큰일’들이 별로 없었을까 갸우뚱하게 될 거다.


null
null
사진 @arrree___
운동을 하려고 어딘가에 등록할 때면 어김없이 “회원님, 팔뚝이랑 아랫배, 이거 다 빼세요” “체지방 최소 5kg 정도는 줄이셔야 돼요“ 같은 외모 지적이 날아온다. 몸짱이 되고 싶어서가 아니라 건강하게 살고 싶어서 운동을 하려는 거라고 항변해봐야, 이런 지적질에서 예외는 없다. 당신도 그런 여자 중 한 사람이라면 ‘여자가 가르치고 여자가 배운다‘를 추천한다. ‘여자가 가르치고 여자가 배운다’의 제1장 ‘나를 지키는 주짓수’가 지난 7월 1일 공덕 ‘어반주짓수’에서 열렸다. 위험한 상황에 처했을 때, 내가 어떤 액션을 어떻게 취해야 하는지 배울 수 있는 수업. 다이어트가 절로 되는 엄청난 운동량에다 내 몸을 스스로 지킬 수 있는 방법도 알게 되고, 무엇보다 내 몸을 이끌고 가르쳐주는 사람이 여자여서 너무나도 기분 좋게 운동할 수 있다.


null
null
사진 오션스 8
산드라 블록, 케이트 블란쳇, 앤 해서웨이, 민디 캘링, 사라폴슨, 아콰피나, 리한나. 이들이 한 영화에 모두 주인공으로 등장하는<오션스 8>은 캐스팅이 공개되자마자 온라인을 뜨겁게 달궜다. 개봉하기가 무섭게 국내 관객 수가 이미 130만명을 훌쩍 넘었음은 물론이고, 막상 뚜껑을 열어보니 ‘이런 영화가 여태 없었던 게 이상하다’ 싶을 정도로 유쾌하고 신나는 영화였던 것. 앤 해서웨이는 <오션스 8>의 배우들과 촬영하는 시간이 매우 즐거웠다고 말한다. 자신이 출산 후 약간 살이 붙어 고민하고 있었는데, 산드라 블록이 청바지를 입고 촬영장에 온 그를 보고 “와우, 보기 좋네!”라고 말하고, 케이트 블란쳇은 “청바지 잘 어울리네, 해서웨이”라며 특유의 고혹적인 눈빛을 보내줘서 기뻤다고. 또 지나가던 리한나는 해서웨이를 쓰윽 바라보고는 “너 엉덩이 끝내준다! 내 엉덩이 같네!” 하며 화끈하게 칭찬해주어 그를 행복하게 만들었다. <오션스 8>의 완벽한 캐미스트리는 카메라가 있을 때나 없을 때나 계속됐다는 후문. 배우들은 인터뷰를 할 때마다 촬영장에서 있었던 훈훈한 일화를 끝도 없이 쏟아내고 있다.
null
 

null
null
사진 @thekfa
2018년 러시아 월드컵 덕분에 요즘 밤잠 설쳐가며 축구를 보는 사람들이 많다. 그런데 혹시 아는지 모르겠다. 한국 여자축구가 월드컵처럼 FIFA가 주관한 국제 축구대회에서 당당히 우승한 적이 있다는 사실 말이다. 2010년 트리니다드 토바고에서 열린 ‘U-17 여자월드컵’ 에서 전적 6전 4승 1무 1패로 한국 역사상 최초로 FIFA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null
null
사진 olive
‘새싹PD’이자 ‘VIVO TV’ 대표인 송은이가 시작하기 전까지, 사람들은 이런 그림을 TV에서 볼 수 있을 거라고 쉽게 상상하지 못했다. 입담과 먹성 모두 대단한 최화정, 이영자, 송은이, 김숙이 온갖 음식을 끝없이 맛있게 먹으며 수다 떠는 모습 말이다. 심지어 그 모습이 이렇게나 재미있을지 누가 알았겠나! 고작 2회 방송되었을 뿐인데 “평생 볼 프로그램이 생겼다” 같은 댓글이 수도 없이 달리는 걸 보면, 이들의 유쾌한 음식 ‘썰’과 내공을 다 담기에 50분 남짓의 러닝타임은 너무나 짧은 것 같다.
null
#리한나 #여성 #앤해서웨이 #김숙 #이영자 #송은이 #루스베이더긴즈버그 #긴즈버그 #오션스8 #케이트블란쳇 #산드라블록 #아콰피나 #민디캘링 #밥블레스유
<싱글즈>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 복사, 재배포 등을 금합니다.
좋아요
목록보기


공유하기

닫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밴드

  • URL복사

해당 페이지에 접근하기 위해서는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해당 페이지에 접근하기 위해서는
가 필요합니다.
나의 포인트 :

주소찾기

닫기
주소검색

동, 읍, 면, 기관, 학교 등의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