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GLES

메뉴
Search
마이페이지

Star2021.04.20

KANGDANIEL-ism

어느 봄, 강다니엘과 8시간을 함께했다. 청년처럼 순수하면서도 도시적인 아름다움을 그려내는 지방시 뷰티와의 만남은 언제나 즐겁고, 새 앨범에는 자신의 이야기를 가감 없이 담았다고 했다.

null
재킷 지방시.
8시간에 걸친 촬영을 무사히 마쳤다. 지금까지 지방시 뷰티와 촬영했던 화보 중 가장 마음에 든다. 보통 배경이 화려하거나, 메이크업 룩의 변주가 많았는데 이번 촬영은 순수하고 클린한 이미지를 보여줄 수 있어서 가장 나와 닮았다고 생각한다.

오늘 룩의 포인트는 입술이다. 짙은 색을 입히는 립스틱이 아니라 자연스럽게 입술에 생기를 불어넣는 르 로즈 퍼펙토를 사용해서 부담이 덜했다. 평소에도 매일 사용하는 제품이라서 가장 나다워 보였달까.

어떤 향수를 즐기는가? 달콤한 향이 코에 스치면 하루 종일 마음이 편안하고 행복하다. 몸에 좋지 않은 단 음식을 먹는 대신 향수로 달콤함을 즐긴다.

그렇다면 요즘 쓰는 ‘최애’ 향수는? 물론 지방시 이레지스터블이다. 잔향에도 달콤함이 남아 있어서 특히 마음에 든다. 같이 활동하는 댄서들에게 이 제품을 선물한 적이 있는데, 밀폐된 연습실에서 여러 사람이 같은 향을 썼음에도 역하다거나 머리가 아프다거나 하지 않았다. 시간이 지날수록 산뜻해지는 잔향의 매력 때문인 것 같다. 공들여서 만든 티가 확 난다.
null
재킷, 슬리브리스 톱, 팬츠 , 슈즈 모두 지방시.
앨범 발매와 방송, 화보 촬영까지 바쁜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 지난 2월에 선보인 <파라노이아(PARANOIA)> 이후 연달아 새 앨범을 선보이게 됐다. 틈틈이 예능 프로그램 등 방송 활동도 하느라 쉴 틈이 없었다.

가장 힘들었던 순간을 꼽는다면. <정글의 법칙>. 먹을 걸 정말 안 주더라. ‘라면은 주시겠지’라고 생각했는데. 그날 먹은 게 문어 조금이 전부라 살짝 현기증이 났다(웃음).

꾸밈없는 강다니엘의 모습이 담겼겠다. 방송할 때든 뭐든 가장 나다운 모습을 보여주려 한다. 솔직하고 꾸밈없는 성격이다 보니 내가 아닌 듯한 모습이 무척 어색하다. 음악 작업 역시 나의 이야기를 담는다.

새 앨범 <옐로(YELLOW)>에는 자신의 어떤 이야기가 담겨있을까? 지난 앨범들을 통해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줬다면 새 앨범에서는 한층 완성된 나를 표현했다. 컬러 시리즈의 마지막 앨범이다 보니, 결국에는 극복해냈고 또 다른 시작을 할 준비가 되었다는 긍정적인 메시지를 담고 싶었다.

왜 옐로(YELLOW) 컬러인가? 흔히 노란색은 따뜻한 이미지지만 나에게는 반대다. 새벽의 불빛, 어둠 속에서 홀로 부유하는 달 등 차갑고 외로운 이미지들이 떠올라서 유독 생각을 많이 하게 하는 색이다. 그래서 예전보다 성숙해진, 지금의 내가 있기까지 순탄하지만은 않았던 과정을 자연스럽게 녹여낼 수 있는 색이라고 생각했다.
null
데님 재킷, 티셔츠 모두 지방시.
커버 이미지도 인상적이다. 검정 바탕에 샛노란 다이아몬드를 중앙에 넣었다. 다이아몬드는 가장 단단한 보석이지만 어떻게 가공하느냐에 따라 아름다움을 극도로 끌어올릴 수도, 가치가 곤두박질칠 수도 있다. 이중성이라는 키워드를 담은 앨범을 가장 완벽히 표현할 수 있는 이미지인 것 같다.

앨범에 수록된 모든 곡을 작사했다. 실제 경험을 기반으로 한다. 그동안 쉽게 드러내지 못했던 속내를 나만의 감성으로 담고 싶었다. 특별한 데에서 영감을 받았다기보다 오랫동안 가지고 있던 생각들로 채웠다.

팬들을 향한 곡도 있을 테다. 마지막 트랙. 스스로에게 말하고 싶은 내용인데 심오하면서도 희망적이다. 직접적으로 ‘다니티’에게 전하는 이야기는 아니지만 내가 이 곡을 통해 힘을 얻었던 것처럼 팬들도 그랬으면 좋겠다.

강다니엘을 멈추지 않게 하는 힘의 원천은 무엇인가? 곡 작업이 너무 좋다. 앞으로 계획한 곡들도 빨리 세상에 내놓고 싶다. 내가 만든 음악이라 좀 더 특별하게 느껴질 수 있겠지만, 계획한 대로 눈앞에 그려지고 대중이 열광할 때 오는 에너지에서 무한한 힘을 얻는다. 내 음악과 목소리가 위로이자 힘이 된다면 그보다 좋은 게 또 있을까. 그래서 진심과 깊은 의미를 담으려 하는 동시에 더 냉정해지려고도 노력한다.
더 자세한 인터뷰는 <싱글즈 5월호>에서 확인하세요!
#화보 #스타 #인터뷰 #옐로 #프로듀스101 #강다니엘 #워너원 #프로듀스 #YELLOW #컬러시리즈 #솔로아티스트 #ANTIDOTE #해독제
<싱글즈>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 복사, 재배포 등을 금합니다.
좋아요
목록보기


공유하기

닫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밴드

  • URL복사

해당 페이지에 접근하기 위해서는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해당 페이지에 접근하기 위해서는
가 필요합니다.
나의 포인트 :

주소찾기

닫기
주소검색

동, 읍, 면, 기관, 학교 등의 이름을 입력하세요